14.04 한글 폰트 잘림 현상

따로 한글 폰트 설치는 안했습니다.
텍스트 편집기나 포털 등지에서 특정 문자 위쪽이 잘려 보이는 현상이 있습니다…
이거 어떻게 손봐야 하나요???
(그림첨부)

그리고 홈키 누루면 나오는 아이콘 이름이 ???_?? Firefox ??? 요딴 식으로 나오는데요
요거 해결책도 알려주세요…

제 생각에는 글꼴의 표현방식에 의한 문제라고 봅니다.
트루타입 글꼴은 기본적으로 윤곽선 폰트에 속하고, 추가로 그 안에 여러가지 섬세한 렌더링이 들어갑니다.
힌팅이나 인스트럭션, 기타 글라이프 관련 테이블 등이 그에 속하죠.
MS에서 글꼴을 렌더링하는 방식과 리눅스에서 글꼴을 렌더링하는 방식은 같지 않고,
글꼴 제작자가 대부분 MS윈도우즈에 맞춰서 제작하기에 똑같이 표현되지 못하구요,
또한 리눅스가 자유소프트웨어 진영인데 반해, 많은 주요 글꼴 제작사들에서 만들어지는 글꼴들은 유료입니다.
대부분의 무료글꼴 들은 볼드체, 밑줄, 기울임 등의 다양한 스타일을 제공하지 않고 있으며,
힌팅도 없거나 섬세한 글라이프 표현이 안들어가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왜냐면 그 작업이 하나하나 수작업으로 해줘야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서 방대하고, 시간도 오래 걸리는 작업이기 때문입니다.

리눅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한글 무료 글꼴 중에 널리 사용되는 것이, 나눔글꼴입니다.
나눔고딕, 나눔명조, 나눔고딕코딩 등이 대표적으로 사용됩니다.
fonts-nanum-coding fonts-nanum-gothic-light fonts-nanum-eco fonts-nanum fonts-nanum-extra
등의 패키지를 설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기타 글꼴을 사용하시는 경우, 대부분이 무료글꼴을 사용하시고, 대부분 힌팅등이 섬세하게 설정되어 있기 않기 때문에…
fontforge를 설치하셔서 해당 글꼴을 열어, 오토힌트와 PS Private 값들 (자동설정됩니다), 그리고 인스트럭션을 만들어 주시면
보다 선명하게 표현됩니다.

또한 렌더링을 보다 정교하고 깔끔하게 하시려면, freetype infinality패치를 설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이 모든 것을 설정하시더라도, MS에서 보여지는 것과 똑같이 표현되지 않으며, 이것은 트루타입 규격 자체에서 렌더링에 대한 것은 속하지 않고,
렌더링에 도움을 줄 정보들만을 담고 있기 때문이며, 소프트웨어(운영체제포함)에서 렌더링 알고리즘 자체는 서로 다를 수 있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화면에 보여질 비트맵(raster) 변환 방식이 다른 것은 어쩔 수 없습니다.

14.04의 freetype 2.5.4 인가요? 정확한지 모르겠습니다.

일부 freetype의 랜더링 설정 중 hight와 나눔글꼴의 x-height가 맞지 않아 그런 것 같습니다.
글꼴의 크기를 줄여 보시거나 다른 글꼴로 대체해 보십시오.

우분투 설치 후 거의 대부분의 유저들께서 그냥 사용하시는 데
/etc/fonts/conf.d 에서 65-nolatin.conf 60-latin.conf 파일 열어서 (시스템은 40번대)
serif, sans-serif, monospace와 같은 대표 글꼴에 영문과 한글을 매칭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위의 작업을 하시면 한글이 ???으로 나오는 경우는 없을 것 입니다.

그리고 업데이트는 생활입니다.

페북에서도 폰트 문제에 대한 이야기가 있더군요

뭘 수정한건지 전 정확하지 않는데

현재 짤림 현상이 없는 상태입니다.

특별히 한건 없고 폰트 설정만 했습니다.

나눔고딕 코딩과 Bitstream Vera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code:1gszgwf5]$ fc-match -s sans | head -n2
NanumGothic_Coding.ttf: "나눔고딕코딩" "Regular"
Vera.ttf: "Bitstream Vera Sans" "Roman"

$ fc-match -s serif | head -n2
NanumGothic_Coding.ttf: "나눔고딕코딩" "Regular"
VeraSe.ttf: "Bitstream Vera Serif" "Roman"

$ fc-match -s mono | head -n2
NanumGothic_Coding.ttf: "나눔고딕코딩" "Regular"
VeraMono.ttf: "Bitstream Vera Sans Mono" "Roman"[/code:1gszgwf5]

ihavnoth 님 어떤 파일을 어떻게 수정해야 하나요?
fonts.conf 열어보니 그런 모양은 아니던데요…

https://www.facebook.com/groups/ubuntu. … ment_reply
tweak.jpg

14.04에서 나눔글꼴 힌팅 설정 방법과 설정파일을 GitHub에 올려두었습니다.
저는 Kubuntu KDE환경에서 테스트하였습니다.

되도록이면 다른 설정을 적용한 상태에서보다는 다른 설정이 적용되지 않은 상태로 적용하시는 것이 확실할 것 같습니다. 다른 리눅스 배포판에서도 유용할 것 같습니다.

<링크>나눔글꼴 설정 방법 및 설정파일 (14.04를 위한 나눔바른고딕 포함)
[url:q3d2hp4e]https://github.com/igxactly/config-fonthinting-nanum[/url:q3d2hp4e]

음 ttfautohint라는 패키지도 있군요.
fontforge에 익숙하지 않는 분들은
ttfautohint로 힌팅이 없는 글꼴에 대해서 힌팅을 추가해 줄 수 있을 것으로 봅니다.

[quote="hacking_u":myetaugp]14.04에서 나눔글꼴 힌팅 설정 방법과 설정파일을 GitHub에 올려두었습니다.
저는 Kubuntu KDE환경에서 테스트하였습니다.

되도록이면 다른 설정을 적용한 상태에서보다는 다른 설정이 적용되지 않은 상태로 적용하시는 것이 확실할 것 같습니다. 다른 리눅스 배포판에서도 유용할 것 같습니다.

<링크>나눔글꼴 설정 방법 및 설정파일 (14.04를 위한 나눔바른고딕 포함)
[url:myetaugp]https://github.com/igxactly/config-fonthinting-nanum[/url:myetaugp][/quote:myetaugp]
올리신 내용 중에, 바른고딕에 대한 설정에 문제가 있습니다.
hintlight가 아니라 hintslight입니다.

[quote="protochaos":3lizv7i3][quote="hacking_u":3lizv7i3]… 내용생략 …
<링크>나눔글꼴 설정 방법 및 설정파일 (14.04를 위한 나눔바른고딕 포함)
[url:3lizv7i3]https://github.com/igxactly/config-fonthinting-nanum[/url:3lizv7i3][/quote:3lizv7i3]
올리신 내용 중에, 바른고딕에 대한 설정에 문제가 있습니다.
hintlight가 아니라 hintslight입니다.[/quote:3lizv7i3]

감사합니다 수정했습니다.

+다시 hintfull로 바꾸었습니다

답변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트윅툴로 힌팅을 조작해보니 우분투 텍스트 편집기에서 폰트 잘림은 없어졌는데
다음이나 네이버에서 폰트 잘림이 여전해서 고민중에 답변이 줄줄이 달려서 감사히 이것 저것 해보다

요것으로 해결본거 같습니다…

mkdir -p $HOME/.config/fontconfig/conf.d/
cd $HOME/.config/fontconfig/conf.d/
wget https://raw.githubusercontent.com/igxac … nanum.conf

참고로 폰트 설정이 어려우신 분들은 우분투 소프트웨어 센터에서 Unity Tweak Tool 설치하셔서
폰트 설정을 손보시는게 사용하기도 쉽고 편리합니다.

새 배포판 나올 때마다 한글 및 한영키 문제가 대두됩니다. 이게 한국에서 리눅스 보급의 가장 큰 장애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러저러한 대책 및 설정 방법이 나오기는 하지만, 그런 해법들이 다음번 배포판에 반영되지 못하거나 반영되더라도 또 다른 한글 문제가 빚어지는 현실이 정말 가슴 아픕니다.
리눅스에 친근한 분들은 어떻게든 풀어나가시지만, 리눅스 처음 접한 분들은 이런 문제 겪으면 바로 포기하십니다.
한국형 OS 드립치지 말고, 캐노니컬에 이런 부분들이 배포판 출시될 때,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지원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지 않나 생각합니다.

정부에서 특정 배포판의 한글화 부분을 직접 지원하는것은 적절하지 않아 보이네요

[quote="misari":3twf43gl]새 배포판 나올 때마다 한글 및 한영키 문제가 대두됩니다. 이게 한국에서 리눅스 보급의 가장 큰 장애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러저러한 대책 및 설정 방법이 나오기는 하지만, 그런 해법들이 다음번 배포판에 반영되지 못하거나 반영되더라도 또 다른 한글 문제가 빚어지는 현실이 정말 가슴 아픕니다.
리눅스에 친근한 분들은 어떻게든 풀어나가시지만, 리눅스 처음 접한 분들은 이런 문제 겪으면 바로 포기하십니다.
한국형 OS 드립치지 말고, 캐노니컬에 이런 부분들이 배포판 출시될 때,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지원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지 않나 생각합니다.[/quote:3twf43gl]

저도 여러분들의 방법을 이것 저것 해 보면서 해결했습니다.
깊이 깊이 감사드리구요…

저는 14.04의 한글 ibus 사용에 잘 적응하고 만족하고 있습니다.
한영키 대신에 슈퍼키와 스페이스 키를 조합해서 사용하는 것이 불편하게 느껴지고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다른 부분에 무척 만족합니다.

예를 들면, 프리 마인드와 같은 마인드 맵 프로그램을 사용할 때,
전에는 새로운 내용을 입력할 때마다 자판을 한글로 전환 해 줘야 했는데
요즘엔 일부러 바꾸기 전에는 그냥 한글로 된다는 것,
또, 한글로 설정한 채로 컴퓨터를 껐다가 다시 켜면 여전히 한글로 유지 된 채 우분투가 실행된다는 것 등입니다.
이것은 거의 혁명이라고까지는 아니지만 한글 우분투 역사상 대단한 변화 중의 하나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나만 그렇게 생각하나요? ^^)

[quote="ihavnoth":1pgmj0g0]정부에서 특정 배포판의 한글화 부분을 직접 지원하는것은 적절하지 않아 보이네요

[quote="misari":1pgmj0g0]새 배포판 나올 때마다 한글 및 한영키 문제가 대두됩니다. 이게 한국에서 리눅스 보급의 가장 큰 장애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러저러한 대책 및 설정 방법이 나오기는 하지만, 그런 해법들이 다음번 배포판에 반영되지 못하거나 반영되더라도 또 다른 한글 문제가 빚어지는 현실이 정말 가슴 아픕니다.
리눅스에 친근한 분들은 어떻게든 풀어나가시지만, 리눅스 처음 접한 분들은 이런 문제 겪으면 바로 포기하십니다.
한국형 OS 드립치지 말고, 캐노니컬에 이런 부분들이 배포판 출시될 때,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지원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지 않나 생각합니다.[/quote:1pgmj0g0][/quote:1pgmj0g0]

정부에서 지원을 하는 방법도 여러 가지가 있을 겁니다. 미래창조과학부 공무원이 직접 한글과 관련된 문제를 캐노니컬과 협의하며 금전적 지원을 하는 방법도 있을테고, 소프트웨어진흥원이나 공개소프트웨어센터를 통하여 지원하는 방법도 있을 것이며, 아니면 우분투 한국 커뮤니티와 같은 비영리 커뮤니티에 실무적인 과정은 일임하고, 대신 그 일을 수행하는데 필요한 비용을 간접적인 방법으로 지원하는 것도 있을겁니다. 제가 말한 정부 지원은 이런 여러가지 방법들을 포괄하여 말씀드린 것입니다.

우분투가 우리나라에서 인기있는 리눅스 배포판임에도 불구하고, 고질적인 한글 관련 문제가 개선되지 않는 점은 한국 우분투 사용자들의 참여가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어떠한 경제적 이득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에서 누군가 총대매고 해결해 줄 가능성은 별로 없어보입니다.

중국 같은 경우, 중국 정부가 캐노니컬과 협력하여 중국판 우분투를 낸 사례도 있지 않습니까? 어떤 이유로 정부 지원이 부적절하게 판단되시는지 의견을 주시면 좋겠네요.

[quote="misari":1a35vv4c]정부에서 지원을 하는 방법도 여러 가지가 있을 겁니다. 미래창조과학부 공무원이 직접 한글과 관련된 문제를 캐노니컬과 협의하며 금전적 지원을 하는 방법도 있을테고,[/quote:1a35vv4c]

이 부분에 대해서 논란의 여지가 있어 보입니다.

우리 국민의 세금으로 특정 기업의 특정 OS개발에 금전적으로

지원하는건 사리에 맞지 않아 보입니다

[quote:1a35vv4c]소프트웨어진흥원이나 공개소프트웨어센터를 통하여 지원하는 방법도 있을 것이며, [/quote:1a35vv4c]

위 단체들을 통해서 어떻게 지원하느냐가 중요한거 같습니다

[quote:1a35vv4c]우분투가 우리나라에서 인기있는 리눅스 배포판임에도 불구하고, 고질적인 한글 관련 문제가 개선되지 않는 점은 한국 우분투 사용자들의 참여가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어떠한 경제적 이득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에서 누군가 총대매고 해결해 줄 가능성은 별로 없어보입니다.
[/quote:1a35vv4c]

한국 사용자들의 참여가 부족한 점에 대해선 공감합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 정부가 장기적으로 지원해야할 부분은

특정 기업 특정 OS에 대한 지원이 아니라 우리나라 오픈소스 개발의 활성화라고 봅니다

우리나라 오픈소스 개발이 활성화 안되는 현실의 원인을 파악하고
(한국 개발자들의 열악한 근무 환경, 오픈 소스 활동에 대한 경력인정 등등)

그점에 대해서 개선을 위해 노력하는게 중요하다고 봅니다.

[quote:1a35vv4c]중국 같은 경우, 중국 정부가 캐노니컬과 협력하여 중국판 우분투를 낸 사례도 있지 않습니까? 어떤 이유로 정부 지원이 부적절하게 판단되시는지 의견을 주시면 좋겠네요.[/quote:1a35vv4c]

중국의 경우 어떤 과정을 거쳤는지 잘 모릅니다.

정부가 특정 회사와 협력하여 배포판을 만든다면

그 용도가 명확하고 공익을 위한 일이어야하며(관공서 XP대체) 업체 선정 단계부터 공개 입찰 형식으로 이뤄져야할 것 같습니다.

저는 복잡하게 이것 저것 하지 않고,
파이어폭스의 편집<환경설정에 들어가서
기본글꼴을 나눔고딕에서 나눔고딕코딩으로 변경하니 이 문제가 사라지네요.

우분투에선 한글과 관련한 논란이 많은 것 같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우분투든 무엇이 됐든 간에 한글 사용에 불편함을 느끼지 못하는 데
어쩌면 습관이 몸에 베어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폰트 짤림 문제는 공식적인 freetype 패치가 나오면 해결되리라 보고
기다리기 힘들다면 fontconfig-infinality-ultimate로 패치를 하시기 바랍니다.
또는 freetype을 직접 컴파일 하여 업그레이드 하시기 바랍니다.

커뮤니티에 올라오는 질문들을 보면 우분투 사용자들은 자신에게 맞는 환경 설정을 등한시 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또 무수한 억측이 난무하는 것 같습니다. 가장 심한 것이 ibus와 관련한 한글 키 사용 문제로 말입니다.

리눅스 한글 사용과 관련하여 정부 타령 하기 전에
스스로 먼저 해결 점을 찾는 습관을 기르는 것이 먼저인 것 같습니다.

[quote="workman729":1wmlc2ne]우분투에선 한글과 관련한 논란이 많은 것 같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우분투든 무엇이 됐든 간에 한글 사용에 불편함을 느끼지 못하는 데
어쩌면 습관이 몸에 베어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폰트 짤림 문제는 공식적인 freetype 패치가 나오면 해결되리라 보고
기다리기 힘들다면 fontconfig-infinality-ultimate로 패치를 하시기 바랍니다.
또는 freetype을 직접 컴파일 하여 업그레이드 하시기 바랍니다.

커뮤니티에 올라오는 질문들을 보면 우분투 사용자들은 자신에게 맞는 환경 설정을 등한시 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또 무수한 억측이 난무하는 것 같습니다. 가장 심한 것이 ibus와 관련한 한글 키 사용 문제로 말입니다.

리눅스 한글 사용과 관련하여 정부 타령 하기 전에
스스로 먼저 해결 점을 찾는 습관을 기르는 것이 먼저인 것 같습니다.[/quote:1wmlc2ne]

정부 타령이라…
참 댓글보고 기분이 이렇게 나쁘긴 처음인 것 같습니다.

참고로 전 리눅스 사용한지 십수년이 넘었습니다. 스스로 먼저 해결하려는 습관 늘 갖고 있고요. 리눅스든 윈도우든 프로그램 개발로 먹고 산지 20년 좀 넘은 사람입니다.
내가 말하고자 한 것은 매번 리눅스 판올림 있을 때마다 되풀이되는 한글 입력 문제에 대하여 정부가 조금만 관심을 갖고, 방법을 찾아보면 더 나은 해법이 나올 수 있지 않을까 생각돼서, 리눅스 대중화에 대한 해법 중 하나 정도로 의견을 개진한 것입니다.

일반인의 입장에서 리눅스가 대중화 되기 위해서는 이런 사소한 문제가 사실 넘사벽입니다. 그런 문제에 봉착하면 "한글 입력도 안되네? 못쓰겠네" 끝. 이렇게 됩니다.

얄팍한 지식으로 "[b:1wmlc2ne]달을 가리키니 달을 가리키는 손 끝에 뭍은 티끌을 지적[/b:1wmlc2ne]"하는 님과 같은 분들 때문에 리눅스 대중화가 더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아! 그렇게 느꼈셨다면 죄송하군요!

제가 초보자라 얄팍한 지식으로 호도한 것이 있다면 정중히 사과 드리고
리눅스가 모든 것을 만족 시킬 필요는 없는 것 같습니다.

다만 제 글의 의도는 한글화에 대한 잘못된 정보를 기반으로 눈에 보이는 것 만을 지적하는 것은 잘못 되지 않았나 하는 것 입니다.
현재까지 커뮤니티에 올라와 있는 여러 글들을 보면서 느껴진 소감으로 글을 적어 보았었던 것 입니다.

님의 말씀 처럼 리눅스 대중화를 위해 좀 더 나은 해법이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