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포토, 김프 비교?

이지포토 많이 알려진 것 같은데, 김프는 덜 알려졌나 보네요.
가격이 포토샵에 비해 이지포토는 싸고(그때그때달라요?), 김프는 더 싸고(0원)
어떤 차이가 있나요?

포토샵이나 김프가 전문가용 그래픽 편집 툴이라면, 이지 포토는 드로잉 부분을 뺀 포토샵 느낌이 나네요. 포토샵보다 기능이 좋은 것도 아니니 포토샵 사용하던 사람들이 쓸 일은 없겠고, 전문가가 아닌 일반인들도 사용하기 쉽게 만들었다는데… 막상 사용해보면 어차피 잘 모르는 사람한텐 레이어가 뭔지 레벨이 뭔지 모르는 건 똑같은지라 어느정도 공부가 필요한 건 마찬가지죠.
포토샵보다 가격 싸고(2만 원 수준) 국산이라는거 빼면 별로 매력이 없네요. 김프를 알고 있는 사람에겐 별로 필요없는 소프트웨어 같습니다.
포토샵이나 김프와 비교할 수준은 아닌거 같고, 이지 포토와 비슷한 어플로는 코렐 페인트샵(페인터 아님) 정도가 있겠네요.

솔직히 김프와 포토샵은 서로 벤치마킹하는 사이로 보입니다. 그러다보니 이 둘은 시장의 목표가 비슷합니다. 잡고자하는 소비자들이 비슷하지요. 그에비해 이지포토는 포토샵은 어렵지만(김프는 모르겠고) 고급기술을 원하는 사람들. 즉, 어중간한 사람들을 위한 일종의 틈새를 노린것으로 보입니다.
일반인들이 포토샵써봐야 보통 얼굴보정이나 색상보정정도로만 사용하는데. 포토샵은 그러한데 쓰기에는 너무 비싼물건입니다. 게다가 포토샵이란게 워낙 기능이 방대하니 배워보려고해도 우선 기가 죽습니다. 게다가 보통 포토샵 기능 100%를 쓰는 사람은 이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다고도 하고요. 김프도 사실 포토샵에 거의 필적하는 기능을 지녔지요. 인지도는 둘째치더라도 포토샵과 마찬가지로 기능때문에 배우는데 겁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에비해 이지포토는 상당히 이지하지요.

음…이렇게 생각하면 될까요?
포토샵=기능이 방대한 스마트TV
이지포토=기본TV기능에 채널기억/지움, 화면자동조정, 취침예약 등의 기능만이 들어있는 보통TV
김프=무료로 나눠주면서 설계도도 공개된 TV(?)